한국수력원자력이 중소기업 판로를 개척을 위한 중소기업제품 사업소 순회 구매상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한국수력원자력은 다음달 13일까지 각 원전본부 등 전국 6개 주요 사업장에서 중소기업제품 사업소 구매상담회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구매상담회는 중소기업이 생산한 기계, 전기, 계측 등 원자력발전소에서 필요로 하는 다양한 부품을 현장의 각 사업소에 직접 방문해 소개하는 행사다.


한수원은 15일 한빛원자력본부를 시작으로 16일 한강수력본부(춘천), 22일 한울원자력본부, 29일 새울원자력본부, 6월 12일 고리원자력본부, 6월 13일 월성원자력본부까지 순차적으로 상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한수원 협력기업, 여성기업, 사회적 기업 등 총 100여개의 업체가 참여한다.


올해 상담회에서는 제품 전시와 구매상담 뿐만 아니라 한수원 동반성장사업 설명회 및 간담회도 같이 열려 중소기업의 실질적 지원방안을 모색한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구매상담회는 중소기업의 판로개척, 기술개발 의욕 고취 등 동반성장의 장을 마련하는 매우 의미 있는 행사"라며 "한수원은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체계를 강화해 기업의 매출을 증대시키는 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