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력 2020.06.28 (21:51) 수정 2020.06.28 (21:51) 뉴스9(부산)
동영상영역 시작
“사용후핵연료 처리 공론화 다시 시작해야”
동영상영역 끝
고리원전단지 등의 사용후핵연료 처리 문제와 관련해 시민단체가 공론화를 다시 시작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고준위 핵연료 전국회의는 성명을 내고 "정부가 지역과 시민단체의 의견을 배제한 채 일방적으로 사용후핵연료 관리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위원회를 다시 구성해 사용후핵연료 처리의 중, 장기 계획부터 세워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최근 사용후핵연료를 안전하게 담아 둘 영구처분장 논의가 지지부진한 상황에서 원전 내 임시저장시설 설치를 놓고 갈등까지 빚자, 사용후핵연료 관리 정책의 공론화를 이끈 위원장이 사퇴하기도 했습니다.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