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재식 위원장, 한울 원전지역 방문해 주민 의견청취…신한울 1·2호기 건설현장 점검


image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이 5일 경북 울진에 위치한 한울원자력발전소 대회의실에서 열린 한울원자력안전협의회 현장 간담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원안위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이 5일 경북 울진 한울원자력발전소 지역을 찾아 "원전 구조물의 안전을 위해 정기검사는 물론 특별점검을 통해 꼼꼼히 점검을 하겠다"고 밝혔다.

엄 위원장은 이날 한울원전 대회의실에서 열린 원자력안전협의회 위원들과의 간담회에 참석해 "국민들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안전규제와 관련된 정보의 적극적 제공은 물론 소통 강화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엄 위원장은 전찬걸 울진군수와 만나 신한울 1·2호기 운영허가 심사와 관련된 사항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또 오는 7월 예정된 방사능방재 합동훈련이 내실 있게 진행될 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또 신한울 1‧2호기 건설현장을 찾아 이동형발전차, 비상냉각수 외부주입유로 등 후쿠시마 원전사고와 같은 중대사고에 대처하기 위한 설비를 점검했다.


머니투데이

  • 세종=권혜민 기자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