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원전민간환경감시기구



보도자료

글 수 2,657
번호
제목
글쓴이
2597 [알림] 원전해체산업 육성 어떻게 할 것인가
관리자
2019-06-11 7
2596 '원전 전문가' 막던 원안위...엄재식 위원장 "임명 기준 완화해야"
관리자
2019-06-10 4
2595 원전 안전 위한 지방분권 실현될까
관리자
2019-06-10 5
2594 원자력 시설물 안전관리 미흡...조사대상 시설물 87%가 기준 미달
관리자
2019-06-07 4
2593 기장소방서 고리원전 방사선 사고대응 특별교육 실시
관리자
2019-06-07 4
2592 "'방사성폐기물 지역자원시설세 과세'근거 법 개정해야"
관리자
2019-06-05 4
2591 '업체 과태료 봐주기?' 경찰, 한수원 특수경비 무리한 개인정보 조회 논란
관리자
2019-06-05 5
2590 원전서 재생에너지 전환으로...3차 에너지기본계획 확정
관리자
2019-06-05 5
2589 한국원자력환경공단 "국내 방폐물관리 역량, 선진국 72% 수준"
관리자
2019-06-04 13
2588 사용후핵연료 정부 늑장대응 비판 고조
관리자
2019-06-04 7
2587 고창군 “한빛원전 사고, 군민안전 위협..불합리한 원전제도 개선해야”
관리자
2019-06-03 7
2586 R-광역/포항]사용후핵연료 재검토위출범 지역 반발
관리자
2019-06-03 6
2585 삼척 대진원전 예정구역 지정 철회…수소단지로 조성
관리자
2019-06-03 6
2584 경주·울진에 ‘46만 다발’ 저장…안전관리 재원 필수
관리자
2019-05-31 7
2583 열흘만에 진상 드러난 한빛 원전 1호기 정지 사고에 대한 Q&A
관리자
2019-05-31 8
2582 원전 핵폐기물 관리 재검토…시민단체 "시민 빠진 위원회 반대"
관리자
2019-05-30 7
2581 정부, 사용후핵연료 정책 다시 만든다…재검토위원회 출범
관리자
2019-05-30 7
2580 "고준위폐기물 위험, 외면말라" 지방세법 개정 '한목소리'
관리자
2019-05-29 7
2579 안전문화 결여 문제는 쏙빼고 한빛1호기 사고 0등급 매긴 한수원
관리자
2019-05-29 8
2578 사용후핵연료 쌓여만 가는데…재검토委 진통 예고
관리자
2019-05-28 7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