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이인호)는 계획예방정비를 마친 신고리1호기(가압경수로형, 100만kW급)가 30일 오전 8시 7분경에 발전을 재개하고, 10월 3일 오전 5시 27분경 100% 출력에 도달할 예정이라고 30일 밝혔다.

지난 7월 제5차 계획예방정비에 들어갔던 신고리1호기는 원자력안전법과 전기사업법에 따른 법정검사를 수검하였으며, 주요 기기와 설비에 대한 점검과 정비를 수행하여 발전설비의 신뢰성을 향상시켰다.

특히 원자력안전위원회의 전 원전 구조물 특별점검 후속조치에 따라 원자로건물 대구경관통부 하부 등의 콘크리트 공극 유무를 점검하여 이상없음을 확인하였으며, 원자로건물의 철골구조물 내진간극에 대한 점검 및 정비도 함께 완료하여 안전성을 한층 강화했다.

정순형 선임기자 junsh@busan.com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