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원전민간환경감시기구

사이트맵
모바일 메뉴
TOP

주민과 지역을 위해
고리원전민간환경감시기구가 함께합니다.

보도자료

게시물 보기
제목, 작성자, 작성일, 첨부파일, 조회, 카테고리
원전 품은 지자체들 “국가산단 지정을”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08-03 조회수 49
첨부파일
링크 https://www.segye.com/newsView/20210802513786?OutUrl=daum

부산 등 9곳, 정부에 건의서 전달
탈원전 정책 따른 경제 부담 호소

부산 기장군 소재 고리 원자력발전소 1호기의 전경. 한국수력원자력 제공

원자력발전소(원전)가 들어선 국내 9개 광역·기초 자치단체들이 정부에 국가산업단지 지정을 요구하고 나서 주목된다.

2일 부산시에 따르면 원전소재 광역·기초자치단체 행정협의회는 이날 국토부와 산업통상자원부에 국가산단 지정을 요청하는 공동건의서를 전달했다. 협의회는 부산·울산·전남·경북과 기장군·울주군·영광군·경주시·울진군 등으로 구성돼 있다.

공동 건의문에는 정부의 에너지 전환 정책 추진에 따른 원자력 기반의 산업 생태계 붕괴로 인한 일자리 및 세외수입 감소 등의 내용이 담겼다. 특히 광역·기초단체 모두 경제적 어려움을 맞이할 수 있다는 사실에 공감대를 형성하는 등 직간접 피해를 호소했다.

원전소재 행정협의회는 원전소재 시·군에 국가산단 지정·조성과 장기적 발전계획 수립 등을 통한 중·장기적인 원전 지역 산업 구조 개편을 요청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정부의 급격한 에너지 전환 정책은 원전소재 지자체에 큰 경제적 부담으로 다가올 수밖에 없다”며 “원전해체로 세수가 감소하는 원전소재 지자체에 대한 보전방안 등 지원책을 마련해 달라고 요청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