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원전민간환경감시기구

사이트맵
모바일 메뉴
TOP

주민과 지역을 위해
고리원전민간환경감시기구가 함께합니다.

보도자료

게시물 보기
제목, 작성자, 작성일, 첨부파일, 조회, 카테고리
경주시민관합동조사단, 원전 삼중수소 조사기간 6개월 연장 결정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2-02-09 조회수 299
첨부파일
링크 http://www.kyongbuk.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93662
월성원전 삼중수소 관리 안전성 확보를 위한 민관합동조사단이 세밀하고 정확한 결과를 공개하기 위해 조사기간을 6개월 연장키로 했다. 사진은 월성원자력본부 전경.

지난해 2월 발족한 월성원전 삼중수소 관리 안전성 확보를 위한 민간합동조사단이 보다 세밀하고 정확한 결과를 공개하기 위해 조사기간을 6개월 연장키로 했다.

경주시 조사단은 당초 계획된 조사를 대부분 완료했으나, 주민건강 영향 평가의 심층조사와 부지 내 지하수 관측공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에 있어 6개월 연장을 결정했다고 8일 밝혔다.

앞서 경주시월성원전방폐장민간환경감시기구(이하 감시기구)는 지난해 1월 열린 제41차 임시회의 결과에 따라 월성원전 부지 내 고농도 삼중수수 검출 사건에 대해 조사단을 구성해 조사·검증키로 결정했다.

감시기구는 월성원전 삼중수소 관리 안전성 확보를 위한 민관합동조사단(이하 경주시 조사단)의 간사기구이며, 경주시의회·감시기구·경주시·주민대표·전문가·시민단체 등에서 추천된 25명의 위원으로 구성해 활동하고 있다.

경주시 조사단은 월성원전 부지 내 지하수의 삼중수소 검출 원인 및 관련 대책에 대한 조사·검증을 수행해 향후 관리대책을 위한 대안을 제시하고자 원자력 구조분야 및 지질분야에서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원자력구조분야의 경우 월성원전 부지 내 지하수의 삼중수소 누출에 대한 원인 규명, 기술검토, 검증 및 향후 관리대책 수립, 월성원전 주변 주민 건강영향평가 등을 조사하고 있다.

또 지질분야에서는 사용후핵연료저장조 차수막 건전성(손상 여부 등) 관련 지질검토, 구조물/토목 설계, 시공 등에 대한 기술적 조사검증과 향후 대책수립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조사단은 모든 조사과정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위해 전체회의(정기·임시), 참관, 전문가회의 등을 통해 조사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아울러 조사가 완료되면 주민설명회를 개최해 경주시민에게 투명하고 정확한 조사결과를 알릴 계획이다.

또 이번 조사결과를 사업자인 한수원이 규약에 명시된 바와 같이 반영 및 이행할 수 있도록 권고할 예정이다.